Category:

크레용팝, 지난 1년간의 땀과 열정을 담아내다!

크레용팝의 1년 동안의 역사가 두 번째 미니앨범 [The Streets Go Disco] 한 장에 총정리 됐다.
특히 이번 미니앨범의 타이틀곡인 ‘Dancing Queen 2.0’은 ‘Dancing Queen’을 작사·작곡한 프로듀싱팀 ‘덤앤더머’가 리믹스 해 임팩트 있는 도입부로 재탄생됐다.
묵직하고 꽉 찬 사운드로 복고와 트렌드의 절묘한 조화를 이루고 있는 댄스곡인 ‘Dancing Queen 2.0’, 크레용팝의 톡톡 튀는 매력이 가장 잘 녹아 있는 ‘빠빠빠’, 트로팝 스타일을 접목시킨 그루브한 음악으로 대중들이 쉽게 다가갈 수 있는 멜로디의 ‘Bing Bing’까지. 크레용팝을 알기 위해선 빼놓을 수 없는 필수 앨범이다.

Crayon Pop’s passion of the past year

Crayon Pop’s second mini album [The Streets Go Disco] is made of their history of the past year. Especially, the title song ‘Dancing Queen 2.0’ that is composed by ‘Dumb and Dumber’ has came back with a remix version of ‘Dancing Queen.’

Well balanced with retro style and the trends ‘Dancing Queen 2.0,’ consisted of Crayon Pop’s individualities ‘Bar Bar Bar,’ and expressed with groove music style of Teuroteu-pop ‘Bing Bing,’ this 4th mini album introduces Crayon Pop and is a required album to listen to if you want to get to know about Crayon Pop.